홈 > 커뮤니티 > 뉴스레터
 
작성일 : 13-04-29 10:46
건강한 식단, 아이들에게 행복을....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190   추천 : 0  

 

건강한 식단, 아이들에게 행복을....

 

풍암초 학부모 김경희

 

 

 

                        상추를 씻으니 아이들의 얼굴이 웃습니다.

                       “야! 고기 먹는다”

                         상추와 된장이 차려지면, 당연한 모습이였습니다.

                         상추와 오이고추 된장과 반찬들로 저녁을 먹었습니다.

                         아이들에게 그냥 상추만 싸 먹어도 맛있다고 먹어보라고 내일 고기먹자고

                          달래고 먹어보았습니다.

                          상추에 잡곡밥을 넣고 된장만 넣어서 먹었습니다.

                          없는 고기를 찾듯이 곱씹어 먹던 아이들이

                        “ 엄마 먹을만해요 맛있어요 ”합니다.

                          상추에 시원한 맛은 가벼운 포만감을 주었습니다.

                          마침 아이들 초등학교에서 선택급식제 시범학교가 되면서

                          채식에 대한 교육도 받고 건강한 밥상에 대해 생각해 보았습니다.

                          아이들의 알러지와 둔해져 가는 몸을 원활하게 활동시켜보고자

                          매 식사에 예전에 하지 않았던 고민들을 해 보았습니다.

                          건강한 식단을 위하여, 제철에 맞는 채식을 더 많이 선택하게 되었습

                          니다.

                          쑥으로 부침개를 해 주니, 아이들이 좋아합니다.

                          맵지 않는 오이고추를 좋아합니다.

                          당근, 양파. 버섯. 시금치를 넣고 볶음밥을 ,,,,, 카레를 ,,,,

                          많은 고기를 먹고 났을때에 무거움에 나른하고 답답했던것과 비교되게

                          몸이 가벼워짐을 느낍니다.

                          좀 더 가볍게, 좀 더 신선하게, 건강한 채식식단을 위해 날마다 조금씩 노

                          력하여 변화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