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기후변화 > 기후변화뉴스
 
작성일 : 14-01-22 19:40
지구온난화를 가장 걱정하는 '몰디브 말레'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389   추천 : 0  

 

 

 


[사진=레딧]

 

위키트리  2014. 1. 11


지구상에서 지대가 가장 낮고 평지가 많은 인도양 몰디브 제도의 수도 말레(Male).  신혼여행지로 인기가 높은 이 꿈 같은 섬나라가 지금 지구 상에서 가장 위험한 곳으로 꼽히고 있다.


해발 평균고도가 2.5m로 지구온난화로 매년 상승하는 해수면을 방조제가 겨우 막아내고 있다.  세계환경보호단체들은 앞으로 50년 이내에 대부분의 몰디브 주민들이 이 섬들을 떠나야 할 것으로 보고 있다.


1192개 산호섬 중 202개 섬에만 사람이 사는데, 몰디브 국민 38만 명 중 1/3에 해당하는 10만 명이 수도 말레섬에 모여 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