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초록밥상 > 채식관련뉴스
 
작성일 : 13-08-05 11:55
채식하면 눈 건강에 좋을까?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657   추천 : 0  

채식하면 눈건강에 좋을까?

 

 

아시아뉴스통신  2013.  7. 26

아시아뉴스통신=장석민 기자)

 

요즘 현대인들은 하루 종일 눈을 혹사시키는 일이 많다. 눈은 잠에서 깬 이후 부터는 계속해서 일을 하게 되는데, 특히 PC 작업이나 스마트폰 등을 사용하게 되면 그 피로감이 더욱 누적되게 된다.

 이 때문에 현대인들은 눈의 피로와 시력 저하, 젊은 노안 등에 쉽게 노출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런 이유로 최근 눈 건강을 지키는 방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눈 건강에 도움이 되는 건강기능 식품을 구매하는 것은 물론 평소 섭취하는 음식에서도 눈에 좋은 영향을 미치는 영양소를 고려하는 추세이다.

 전문가들은 균형잡힌 식사를 하는 것 만으로도 눈 건강에 도움이 되는 영양소를 충분히 섭취할 수 있지만 특별히 채소와 과일 위주의 식단을 짜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다.

 서울밝은세상안과 이종호 원장은 "채식은 전반적인 건강에도 좋을 뿐 아니라 시력 보호에도 효과적"이라며 "특히 녹황색 야채에는 시력을 보호하고 맑은 눈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비타민, 카로티노이드, 칼륨 등의 영양소가 함유되어 있어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녹황색 채소란 녹색이나 등황색을 띠는 야채를 말하며, 대표적인 예로 완두콩과 당근, 시금치, 야채 볶음, 야채 샐러드 등이 있다.

 특히 녹황색 채소에 다수 함유되어 있는 비타민은 눈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되는 대표적인 영양소다.

 비타민A는 각막에 영양을 공급하는 역할을 해 결핍될 경우 야맹증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비타민 B군은 시신경을 건강한 상태로 유지될 수 있도록 영양분을 공급해 눈의 젊음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비타민C는 눈의 피로를 회복하고 생기 있는 눈을 유지하는데 도움을 주는 것은 물론 백내장이나 노안을 예방하는데 효과적이다.

 또한 조직의 치유와 출혈방지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영양소이므로 시력교정수술 전후의 회복과정에도 도움이 된다.

 이 외에도 칼륨은 눈의 조직을 보호하는 작용을 하며, 우리 몸에 필수적인 영양소이다. 칼륨이 부족할 경우 눈이 딱딱해지고, 시력이 약해지면서 흐리고 졸린 눈이 될 수 있다.